2024년 7월 24일(수)

영화 스크린 현장

'탈출' 감독 "故 이선균 형이 이 자리에 있었으면...영화 완성에 큰 도움"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7.08 16:19 조회 5,581
기사 인쇄하기
김태곤 감독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탈출:프로젝트 사일런스'를 연출한 김태곤 감독이 故 이선균을 떠올리며 고마움을 전했다.

8일 오후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탈출:프로젝트 사일런스'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김태곤 감독은 "이선균 형이 이 자리에 있었으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운을 뗐다.

이어 "선균이 형이 많은 도움을 주셨다. 영화를 준비할 때부터, 현장에서도 모든 장치와 공간에 대한 이해도가 필요했는데 제가 놓쳤던 부분을 선균이 형이 같이 논의를 해줬다. 매번 서로 질문과 답을 하면서 영화 전체적인 답을 찾아갔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탈출

'탈출'은 짙은 안개 속 연쇄 추돌 사고가 일어나고, 붕괴 위기의 공항대교에 풀려난 통제불능의 군사용 실험견들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극한의 사투를 벌이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재난 생존 스릴러. 이 작품은 지난해 12월 세상을 떠난 이선균의 유작 중 하나다.

이선균은 이번 작품에서 청와대 안보실 행정관 '정원'으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영화는 7월 12일 개봉한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