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8일(목)

스타 스타는 지금

김수현, 日 뒤흔든 인기…팬미팅 전석 매진→지상파 방송 출연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6.27 11:45 조회 1,860
기사 인쇄하기
김수현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김수현이 한류 톱스타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아시아 투어 중인 김수현이 일본에서 2회차 팬미팅을 전석 매진시키고 유명 지상파 방송에도 출연하며 일본에서의 인기를 실감하고 있다.

지난 6월 22일, 23일 요코하마에 위치한 피아 아레나 MM에서 열린 김수현의 팬미팅이 성료됐다. 세대를 불문한 팬들로 빼곡히 찬 대형 공연장은 웃음과 감동으로 물들었고, 팬미팅이 끝난 후 이곳 저곳에서 눈물을 흘리는 팬들이 있을 정도로 깊은 여운을 남겼다.

이번 팬미팅에 드라마 '눈물의 여왕'으로 팬이 돼서 온 사람들이 많았다는 점이 주목된다. 드라마 '해를 품은 달'과 '별에서 온 그대'로 일본을 휩쓴 김수현이 '눈물의 여왕'으로 팬덤에 새로운 세대가 유입되며 한류 톱스타의 입지가 더욱 굳건하게 됐다.

김수현

또한, 26일 오전에는 일본 지상파 채널 후지TV의 간판 프로그램 '메자마시테레비'에서 김수현의 일본 팬미팅이 방송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전날(25일) 메자마시테레비 SNS에 올라간 김수현의 인터뷰 예고 게시글 역시 역대급 반응이라는 후문이다.

메자마시테레비에서는 팬미팅을 찾은 팬들의 인터뷰도 공개했는데, 팬들은 "정말 완벽하다", "갓수현(카미사마)", "김수현 없이 못 산다", "김수현을 보기 위해 버드워칭 망원경을 가져왔다", "김수현의 작품들은 다 좋다", "연기력이 대단하다"라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김수현도 인터뷰를 통해 "팬 분들의 눈빛들이 따뜻해서 거의 울 뻔했다"고 팬미팅의 감동을 전했다.

한편, 김수현은 6월 29일 마닐라, 7월 6일 타이베이, 8월 10일 홍콩, 9월 7일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아시아 투어와 7월 28일 'KCON LA 2024'에 참석해 전세계 팬들과 만난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