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0일(목)

영화 스크린 현장

'밤낚시' 손석구 "원맨 액션, 마동석에게 맞을 때보다 힘들었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6.11 17:30 조회 3,051
기사 인쇄하기
손석구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손석구가 단편 영화 '밤낚시' 속 원맨 액션에 대한 후기를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밤낚시'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손석구는 영화에서 보여준 와이어 액션에 대해 "우리 영화의 특징상 액션은 편집의 힘이 아닌 몸소 소화해야만 했다. 그러다 보니 육체적으로 고된 게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예전에 '범죄도시2'로 액션에 처음 도전했는데 농담 삼아 (마)동석이 형한테 맞을 때보다 '밤낚시'에서 3일간 촬영한 와이어 액션이 더 강도 높았다고 말하곤 했다. (결과적으로 액션을 잘 해내서) 뿌듯하기도 했는데 감독님은 되게 미안해했다"는 후기를 전했다.

밤낚시

현대자동차와 협업한 이 작품은 자동차의 전방, 후방, 측방, 실내 카메라 시점으로만 장면이 전개되는 것이 특징이다. 손석구의 액션 장면 역시 자동차의 시선 안에서 진행돼야 했던 만큼 강도 높은 와이어 액션이 뒤따랐다.

이날 시사회 이후 공개된 비하인드 영상에서는 촬영 전 액션 스쿨에서 와이어 액션의 동선을 미리 연습하고, 현장에서도 과격한 액션을 수행하는 손석구의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밤낚시'는 어두운 밤 전기차 충전소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다룬 휴머니즘 스릴러. 손석구가 주연과 공동제작에 나섰고 2013년 영화 '세이프'로 제66회 칸영화제 단편경쟁부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바 있는 문병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이 작품은 단편 영화 최초로 극장에서 유료 상영된다. CGV는 이 작품을 6월 14~16일, 6월 21~23일까지 2주 동안 전국 15개 지점에서 유료로 상영하기로 했다. 12분 59초 분량의 '밤낚시'는 1,000원에 볼 수 있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