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4일(월)

영화 스크린 현장

빌런 히어로 '베놈' 온다…'베놈:라스트 댄스' 10월 개봉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6.05 09:15 조회 306
기사 인쇄하기
베놈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베놈'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인 '베놈: 라스트 댄스'가 10월 개봉을 확정했다.

4일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독보적인 빌런 히어로 '베놈'으로 다시 돌아오는 톰 하디의 강렬한 컴백과 지금까지 겪지 못했던 최악의 위기가 찾아올 것을 예고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와 함께 한층 업그레이드된 액션 스케일까지 예고해 올 10월 최고의 액션 블록버스터 탄생을 기대케 한다.

먼저 예고편은 영원한 콤비 에디 브록(톰 하디)과 베놈이 비열한 악당들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서로 계속 충돌하는 장면으로 시작해 여전히 티격태격하는 둘의 유쾌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준다. 하지만 장면이 전환되며 "불가능하다고만 알고 있었어요. 이 우주엔 우리밖에 없다고. 이건 반드시 비밀로 유지해야 해요"라는 의미심장한 대사와 함께 외계 생물체 심비오트처럼 보이는 존재들이 베일을 드러내며 에디 브록과 베놈을 추격하기 시작해 그들 앞에 새로운 위협이 찾아올 것을 예고한다.

한편 예고편의 클라이맥스는 이보다 더 압도적인 위협이 도래함을 예고하는 미지의 존재들의 등장이다. "에디, 내 고향에서 우릴 찾아냈어" 라는 베놈의 대사와 함께 정체를 알 수 없는 위협들이 우주를 초월해 이들에게 찾아올 것을 예고해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리며 지금까지 본 적 없는 강력한 빌런으로서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정체를 알 수 없는 존재들의 계속되는 공격 속에서 '죽음이 갈라놓을 때까지'라는 문구와 함께 전편을 뛰어넘는 압도적인 아우라를 보여주는 '베놈'의 모습까지 등장해 비주얼만으로도 관객의 아드레날린을 폭발시켜 벌써부터 '베놈: 라스트 댄스'에 대한 기대감이 뜨거워지고 있다.

한편 영화 '​베놈: 라스트 댄스'는 '베놈' 시리즈의 정체성이자 흥행 신드롬을 이끌었던 톰 하디의 컴백과 함께 치웨텔 에지오포, 주노 템플 등의 합류로 초호화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 '베놈'의 각본을 담당했던 켈리 마르셀이 연출을 맡아 '베놈​' 시리즈 3부작의 클라이맥스를 더욱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탄생시킬 것을 예고해 팬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런칭 예고편을 공개하며 빌런 히어로의 압도적인 컴백을 기대케 하는 화제작 '베놈: 라스트 댄스'는 올 10월 극장에서 개봉 예정이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