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4일(월)

영화 스크린 현장

'원더랜드' 김태용 감독 "탕웨이와 10년 만에 작품, 성장한 에너지 느껴"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5.31 16:40 조회 14,774
기사 인쇄하기
김태용 감독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원더랜드'를 연출한 김태용 감독이 아내인 탕웨이와의 10년 만의 호흡에 대해 높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31일 오후 서울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원더랜드'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김태용 감독은 "10년 만에 함께 영화를 했는데 그동안 성장한 에너지를 느꼈다. 탕웨이 배우가 원래 작품을 할 때 준비를 많이 하고 몰두를 많이 하는 스타일이다. 일상에서 만나는 사람을 촬영장에서 만나는 신기한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탕웨이

김태용 감독과 탕웨이는 2011년 '만추'에서 감독과 배우로 첫 인연을 맺었다. 이후 연인 사이로 발전했고 결혼했다.

김태용 감독은 '만추' 이후 약 10년 만의 컴백작에서도 탕웨이를 주연 배우로 캐스팅했다. 서로를 향한 높은 신뢰를 엿볼 수 있는 선택이다. 탕웨이는 이번 작품에서 '원더랜드' 서비스 안에서 고고학자로 구현된 AI '바이리'로 분했다.

'원더랜드'는 죽은 사람을 인공지능으로 복원하는 영상통화 서비스 '원더랜드'를 통해 사랑하는 사람과 다시 만나는 이야기로 오는 6월 5일 개봉한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