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30일(목)

영화 스크린 현장

'범죄도시4', 韓 시리즈 영화 최초 누적 관객 4천만…트리플 천만도 눈앞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5.13 09:49 조회 5,995
기사 인쇄하기
범죄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범죄도시4'가 한국 시리즈 영화 사상 최초로 누적 관객 4천만 명을 돌파했다.

'범죄도시4'가 개봉 20일째인 5월 13일(월) 오전 7시 30분 누적 관객수 975만 6,978명을 돌파하며 한국영화 시리즈 최초 누적 관객수 4천만 명을 넘겼다. 영화는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며 수일 내 시리즈 트리플 천만 달성까지 목전에 두고 있다.

이로써 '범죄도시' 시리즈는 시리즈의 시작을 알린 '범죄도시'(2017)의 688만 546명, 시리즈 최고 흥행작 '범죄도시2'(2022)의 1,269만 3,415명, 2023년 극장가를 휩쓴 흥행작 '범죄도시3'(2023)의 1,068만 2,813명에 이어 한국 영화 시리즈 사상 최초의 전대미문 흥행 기록을 세울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꺾이지 않는 기세로 흥행 레이스 중인 '범죄도시4'는 조만간 천만 관객을 돌파할 것을 예고하며 시리즈 최단기간 흥행 기록도 새롭게 쓸 전망이다.

'범죄도시4'는 시리즈 최단기간 800만 관객(개봉 13일째), 900만 관객(개봉 17일째)을 돌파한 것뿐만 아니라 821,631명의 오프닝 스코어로 2024년 한국영화&시리즈 최고 오프닝을 기록했다. 여기에 개봉 4일째 121만 9,040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시리즈 최고 일일 관객수까지 돌파했다.

'범죄도시4'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대규모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움직이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의 빌런 '백창기'(김무열)와 IT 업계 천재 CEO '장동철'(이동휘)에 맞서 다시 돌아온 '장이수'(박지환), 광수대&사이버팀과 함께 펼치는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