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8일(화)

영화 스크린 현장

박유림, 배리어프리 영화제 홍보대사로 '파이어하트' 내레이션 참여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5.09 17:15 조회 53
기사 인쇄하기
박유림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프랑스 애니메이션 '파이어하트'(감독 로랑 제이통, 시어도어 타이)가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됐다.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지난 3월 서울경제진흥원 미디어콘텐츠센터에서 원종식 감독 연출, 박유림 배우 내레이션으로 '파이어하트'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을 위한 음성해설 녹음을 진행했다.

'파이어하트' 배리어프리버전은 애니메이션 '별의 정원' 원종식 감독이 연출하고 '드라이브 마이 카'의 박유림 배우가 음성해설에 참여해 배리어프리버전에 목소리를 더했다.

영화 '드라이브 마이 카'에서 청각장애인 이유나 역으로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박유림 배우는 '2024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도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애니메이션 '파이어하트'로 처음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참여한 박유림은 "이렇게 제 목소리로 조금이나마 제작에 도움이 될 수 있어서 굉장히 기쁜 마음입니다. 처음이라서 긴장도 많이 했지만, 배리어프리버전 제작 작업이 굉장히 재미있고 또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뜻깊다는 것을 느끼게 되었습니다. 관객 여러분들도 배리어프리영화 제작에 많은 관심과 사랑 보내주시길 바랍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원종식 감독과 박유림 배우는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의의에 공감해 재능기부 형태로 '파이어하트'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참여했다.

애니메이션 '파이어하트'는 1932년 뉴욕 브로드웨이를 배경으로 극장가를 노리는 연쇄방화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초보 소방관팀이 벌이는 소동을 아름다운 그림체와 경쾌한 리듬감으로 표현한 애니메이션이다. 2017년부터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는 효성그룹이 제작을 지원했고, 서울경제진흥원 미디어콘텐츠센터가 후반작업을 지원해 완성됐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