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8일(화)

영화 스크린 현장

[60th 백상] '파묘' 장재현, 감독상 수상 "열심히 잘하라는 의미로 받겠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5.07 19:42 수정 2024.05.07 19:50 조회 140
기사 인쇄하기
장재현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파묘'를 연출한 장재현 감독이 백상예술대상 영화 부문 감독상을 받았다.

장재현 감독은 7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서울의 봄' 김성수, '노량: 죽음의 바다' 김한민, '밀수'의 류승완, '콘크리트 유토피아'의 엄태화 감독을 제치고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무대에 오른 장재현 감독은 "존경하고 훌륭한 감독님들과 어깨를 나누는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더 열심히 잘하라는 격려의 의미로 상 감사히 받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오랜기간 기다려준 가족들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싶습니다. 또한 대한민국 최고의 스태프인 '파묘' 팀과 이 영광을 나누고 싶습니다. 그리고 최민식, 유해진, 김고은, 이도현 배우들에게도 이 영광을 돌립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지난 2월 개봉한 '파묘'는 오컬트 장르 최초로 천만 돌파에 성공하며 올해 가장 성공한 한국 영화가 됐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