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7일(월)

스타 스타는 지금

"난 이제 유부녀"…한예슬, 10세 연하 연인과 혼인신고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5.07 19:04 수정 2024.05.07 19:18 조회 2,284
기사 인쇄하기
한예슬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한예슬이 10살 연하의 남자친구와 법적 부부가 됐다.

한예슬은 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에서 남자친구와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한예슬은 "기쁜 소식을 나누고 싶어 이 순간을 기다렸다. 내가 좋다고 생각하는 것에 있어 변함이 없는 편"이라며 깜짝 고백을 했다.

이어 "이 영상이 나갈 때쯤에는 이미 혼인신고가 되어있을 거다. 이제 우리는 정식으로 부부인 거다. 난 이제 품절녀"라며 행복해했다.

한예슬은 "나는 전부터 사실 품절녀였다. 남자 친구를 사귀는 동안 한 번도 서로를 여자 친구, 남자 친구로 생각한 적 없고 평생 동반자로 생각했다. 부부라는 말은 닭살 돋기는 하다"며 "결혼하고 안 하고는 내게 중요한 건 아니었다. 남자친구를 내 평생 동반자, 베스트 프렌드라고 생각해 결혼에 대해 필요성을 한 번도 느끼지 못했다"고 전했다.

한예슬

혼인신고를 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모든 사람으로 하여금 우리 관계의 확실성을 공표하기 위해서다. 나는 5월의 신부다. 나는 공식적으로 유부녀"라며 "예쁘게 잘 지내는 모습 많이 보여주도록 하겠다. 쑥스러움을 많이 타는 남편을 앞으로 카메라 앞에 집어넣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쿠키 영상에서 한예슬은 혼인 신고서를 공개했다. 제작진에게 "남편이라는 호칭이 처음에는 너무 어색했는데 지금 서로를 남편, 부인이라고 부른다"고 털어놨다. 이에 남자친구는 "뭉클하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예슬은 2021년 5월 연극배우 출신 류성재와의 열애 사실을 알렸다. 이후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남자친구와 함께하는 행복한 일상을 공개해왔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