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3일(목)

영화 스크린 현장

'파묘', 베를린영화제서 월드 프리미어…장재현 감독 참석한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2.13 09:28 조회 555
기사 인쇄하기
파묘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파묘'가 세계 3대 국제영화제 중 하나인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월드 프리미어(전 세계 최초 공개)로 공개된다. 개막식 레드카펫, 월드 프리미어 상영 및 Q&A 일정에 참석한다.

배급사 쇼박스는 '파묘'의 베를린국제영화제 일정을 공개했다. '파묘'를 연출한 장재현 감독이 영화를 대표해 영화제에 참석한다.

장재현 감독은 2월 15일 오후 5시 30분(이하 현지시간)부터 시작되는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에 참석하며 공식 일정에 돌입한다. 개막식 레드카펫 및 행사는 공식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장재현

2월 16일에는 공식 포토콜을 소화한 후 오후 9시 영화 '파묘'를 월드 프리미어로 선보인다. 국내외로 뜨겁게 주목받고 있는 기대작 '파묘'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것은 물론, 상영 이후 진행되는 Q&A에 참석하여 작품에 대한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이어 '파묘'는 2월 17일 오후 6시 30분, 2월 24일 오후 3시, 2월 25일 오후 7시 3회에 걸쳐 추가 상영될 예정이다.

한편 '파묘'가 초청된 베를린국제영화제 포럼 섹션은 독창적이고 도전적인 색채와 독보적이고 신비로운 개성을 가진 영화들이 초청되는 부문이다. 특히 과거 한국 상업 영화들 중에서는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2013), 김태용 감독의 '만추'(2011), 김지운 감독의 '장화, 홍련'(2003) 등이 공식 초청된 바 있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로 오는 22일 국내에 개봉한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