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0일(토)

뮤직

션, 독립유공자 후손 위한 13번째 보금자리 헌정

강경윤 기자 작성 2024.01.31 15:25 조회 53
기사 인쇄하기
션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가수 션이 독립유공자 후손을 위한 13호 집을 완성했다.

션은 지난 30일 강원도 강릉에서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독립유공자 후손을 위한 새 보금자리 헌정식을 가졌다.

애국지사 박영섭, 김숙영 부부의 후손 가정에 마련된 이번 보금자리는 션이 광복절을 맞아 개최한 기부마라톤 '815런'을 통해 모은 기금으로 지어졌다.

박영섭, 김숙영 애국지사는 한국광복군 제2지대에 배속돼 중국에서 활동했으며, 이러한 독립운동 공적을 인정받아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수여받았다.

션은 "조국을 위해 희생하신 독립투사분들 덕분에 우리가 지금의 세상을 살아갈 수 있는 것"이라며 "작년에 815런을 통해 전국에서 8150명이 뛰었고, 다음 세대와 함께 광복절의 의미를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었다.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주신 모든 러너들과 함께 지은 집"이라고 전했다.

션

션은 지난 2020년부터 5년째 독립유공자의 헌신과 희생을 기리기 위해 기부 마라톤 '815런'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10일 만에 역대 최다 인원인 8150명의 러너들이 참가했으며, 지금까지 총 39억여 원의 기금을 조성했다.

이 기금으로 전라남도 화순 1호, 경기도 동두천 2호, 충청남도 청양 3호, 경상남도 창원 4호, 울산 5호, 충청북도 제천 6호, 경상북도 청송 7호, 전라남도 구례 8호, 충청남도 보령 9호, 경상북도 영천 10호, 경상북도 예천 11호, 충청남도 예산 12호, 강원도 강릉 13호 집을 헌정했다. 독립유공자 후손을 위한 14~17호 집도 지을 예정이다.

한편 션은 '착한 러닝'으로 다양한 기부 문화 형성에 앞장서고 있다.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 개선을 비롯 화보 수익금 기부, 국내외 어린이 후원, 연탄배달 봉사활동 등 선한 영향력을 떨치고 있으며, 사회 곳곳에 도움이 필요한 곳들에 그가 기부한 금액만 58억여 원에 달한다. 올해에도 주거환경이 열악한 독립유공자 후손을 위한 3.1런, 815런 기부 마라톤을 진행할 예정이다.

ky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