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9일(금)

뮤직

BTS 지민, 최우수 훈련병 표창 "정국과 의지 많이 해"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1.19 07:54 수정 2024.01.19 08:00 조회 1,123
기사 인쇄하기
지민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지민이 최우수 훈련병으로 군 신병 교육을 수료했다.

18일 지민의 아버지는 전날 5주 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마무리한 아들과 함께한 수료식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가족들과 표창장을 들고 있는 지민의 모습이 담겼다.

지민은 수료식에서 전체 훈련병 중 1등에게 주는 사단장 표창을 받았다. 사단장 표창을 받은 최우수상은 보통 조기 진급 등의 혜택과 함께 4박 5일의 휴가가 포상으로 주어진다.

지민의 아버지는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5주간의 수료식을 마쳤다. 아미 여러분들의 응원과 꾸준하게 보내주시는 관심과 사랑 덕분"이라며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1년 5개월이라는 시간이 어떻게 보면 길지만 짧은 시간 일 수도 있다"라며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을 보내다 보면 곁으로 와 있을 것 같다. 아미 여러분들이 큰 힘이 됐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지민은 17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 자필 편지를 올려 팬덤 아미에게 근황을 전했다.

"잘 지내고 계시냐"는 인사로 시작한 지민은 "한 달 조금 넘는 시간이 지나가고 있는데 길게 느껴질 때도 있고 옆에 정국이가 있다 보니 빠르게 지나갈 때도 있는 거 같다"고 운을 뗐다. 

이어 "긴 시간이 아니었지만 여러분들이 벌써부터 정말 많이 보고 싶다. 멤버들과는 공중전화로 안부를 물으며 지내고 있다. 정국이도 열심히 군 생활하면서 지내고 있다. 훈련 생활을 너무 잘해서 애들이 '역시 정국이 형'이라 한다"며 정국의 안부도 전했다.

지민은 "곧 자대로 갈 텐데 가서도 적응을 잘해보겠다. 아미(팬덤 명) 여러분들도 감기 조심하고 아프지 말고 밥 잘 챙겨 먹고 좋은 생각만 하고 계시길"이라고 군 생활 각오와 함께 팬들의 건강을 당부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