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6일(일)

방송 방송 인사이드

'나 혼자 산다' 측 "키 머문 호텔이 JMS 소유? 사실무근"

강경윤 기자 작성 2023.11.17 11:34 수정 2023.11.17 11:37 조회 1,353
기사 인쇄하기
나혼자산다 JMS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MBC '나 혼자 산다' 측이 기독교복음선교회(JMS) 총재 정명석 씨의 성범죄에 사용된 호텔로부터 장소 협찬을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서 공식 부인했다.

'나 혼자 산다' 측은 "현재 제기되고 있는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면서 "시청자 분들이 보내주시는 다양한 의견에 대해서 더 많이 신경 쓰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한 유튜버는 "'나 혼자 산다'에서 유료 PPL 수준으로 홍보한 A호텔이 JMS 기업"이라며 "서류상으로는 JMS와 관련 없는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JMS에서 하는 운동회와 축제 등 대부분 이 호텔에서 개최했다. 정명석이 여자들한테 몹쓸 짓 한 장소, 그게 바로 A호텔 302호 스위트룸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서 호텔 측 역시 "JMS와 전혀 무관하다."고 선을 그으면서 "'나 혼자 산다' 측에도 간접 광고(PPL)를 요구한 적 없다. '나 혼자 산다' 측은 여느 고객과 다르지 않은 방식으로 숙박 예약을 진행했으며, 호텔은 추후 촬영을 위한 협조를 요청을 받았을 뿐"이라고 반박했다.

ky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