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9일(수)

방송 방송 인사이드

'나는 솔로' 10기 영자, 양악수술 후 근황 공개 "외모도 인생관도 달라졌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3.11.17 09:16 수정 2023.11.17 10:30 조회 8,332
기사 인쇄하기
영자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10기 영자의 근황이 공개됐다.

16일 방송한 ENA와 SBS Plus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돌싱 특집' 10기 영자가 양악수술 후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해, 그간의 근황과 사랑 이야기를 밝혔다.

10기 영자는 모처럼 제작진과 만나 허심탄회한 인터뷰를 했다. "양악수술 후 외모도 인생관도 확 달라졌다"는 영자는 "알지도 못하는 분들이 얼굴이 비뚤어져서 성격도 비뚤어진다고 표현하더라. '저러니까 이혼했지' 이런 얘기도 많이 하셨다"고 그간의 마음고생을 털어놨다.

이어 "제가 브랜딩을 하는 직업이니까 사람들 말을 귀 기울여 듣고 부족한 부분이 있으면 고쳐야 된다고 생각했다. 자존감이 낮고 자신감이 없어서 수술한 게 아니라, 더 행복하려고 스스로를 더 사랑하고 싶어서 노력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자

영자는 '나는 SOLO' 10기 출연 후 8년간 일해 왔던 헤어숍을 그만두는가 하면, 제주도 게스트하우스에서 스태프로 일을 하며 '한달살이'를 하는 등 용기 있는 도전을 했다.

이에 대해 영자는 "실패할까 봐, 안정적인 직장에서 한 번도 벗어나지 못했던 것"이라며 "내가 이렇게 벗어나 수 없다면 어쩔 수 없는 상황을 만들어야겠다 했고, 그때부터 하고 싶은 걸 하나씩 이루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영자는 10기 옥순과 여전히 우정을 이어가고 있는 절친 사이임도 공개해 반가움을 안겼다. 옥순은 이날 영자와의 전화 통화에서, 10기를 잇는 두 번째 돌싱 특집 16기를 언급하며, "내가 너한테 말을 전해서 영철 오빠와 네가 깨진 거잖아"라고 다시 한번 사과했다.

이에 영자는 "어차피 그렇게 될 거니까 그런 거겠지"라며 "내가 그만큼 매력이 없었다"고 자신을 탓했다. 그러자 옥순은 "영자에게 연하 남자친구가 있다"고 돌발 폭로했고, 영자는 남친의 애칭이 '공주님'이라며 "내 옛날 모습을 보는 것 같았다. 꼬실 때 좀 자신 있었어"라며 쿨하게 인정했다.

'나는 SOLO' 10기 출연 후 일도 사랑도 모두 잡은 영자는 새로운 헤어숍에서의 일상을 공개해고, "사람들 신경 안 쓰고 내가 하고 싶은 것 해야겠다"며 "한창 잘 나갈 때 이게 나의 전성기라 생각했는데, 지금이 삶의 전성기, 도전기 같다"고 당차게 말해 3MC 데프콘, 경리, 조현아의 박수를 받았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