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6일(화)

스타 스타는 지금

"방송 이미지에 속지 않길"...'나는솔로'16기 상철, 양다리 폭로

강경윤 기자 작성 2023.11.16 08:49 수정 2023.11.16 16:40 조회 7,153
기사 인쇄하기
나는 솔로 변혜진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ENA, SBS Plus '나는 솔로' 16기 출연자 상철(가명)이 방송을 통해 만들어진 순박한 이미지를 통해 심한 여성 편력을 가졌다는 폭로가 나왔다.

지난 15일 유튜브 채널 '뉴스잼'에 출연한 변혜진과 '나는 솔로' 16기 영철(본명 박선민)은 인터뷰를 통해 "방송에서 좋은 이미지로 또 한국 여자를 만나려고 하는데, 저희 같은 피해자가 생기는 걸 원치 않는다. 방송을 통해 좋은 이미지로 꾸며진 이 사람에게 더 이상 속는 사람이 없었으면 한다."라고 주장했다.

변혜진은 '나는 솔로' 방송 이후 상철을 만나서 잠깐 교제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후 변혜진과 영철이 SNS 상에 커플 화보를 촬영한 모습을 올리고 이에 대해서 상철이 "나와 교제했던 변혜진이 친구인 영철과 커플화보를 찍는 것으로 보아서 다소 의심스럽다."며 두 사람이 부적절한 만남을 한 게 아니냐는 식의 발언을 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영철은 "상철이 변혜진을 만나고 있다고 자랑했다. 저도 '돌싱글즈' 시청자로서 팬심이 있었다. 저녁 같이 먹자고 해서 그 자리에 가게 됐고 그때 변혜진을 알게 됐다."면서 "화보를 찍어야 하는 키 큰 모델을 구해야 해서 상철에게 동의를 구하고 변혜진 씨와 사진을 찍었다. 정말 쿨하게 '변혜진 씨만 오케이 하면 상관없다'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상철과의 관계에 대해서 변혜진은 "정확히 그분이 사귀자고 했다. 사귄 게 맞다. 근데 그 말을 들은 바로 다음 날 그분의 여자친구라는 분께 SNS 메시지를 받았다. 그리고 동시에 전화가 왔다. 본인과 상철이 사귀는 사이고, 그중에 당신과 또 다른 여자 셋 중에 고민하고 있다고 말하더라. 이건 좀 아닌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사귀자고 했지만, 이걸 어떻게 사귄다고 할 수 있겠나"라고 주장했다.

또 "메시지를 한 분한테만 받았으면 모르겠는데 저를 만나면서도 계속 오전에는 A라는 사람, 오후에는 B라는 사람을 만났고 결국 새벽 12시 넘어서 저희 집에 온다고 하고 이런 것들이 반복되다 보니까 관계를 정리했다."면서 "사람을 인격적으로 모독하는 말들도 너무 많이 들었고 입 밖으로 꺼낼 수 없는 상처되는 말들도 너무 많이 했다. 사람을 사람으로서 보지 않는 사람과는 굳이 관계를 유지할 필요는 없는 것 같다."며 상철과의 관계가 끝났다고 강조했다.

ky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