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7일(수)

스타 스타는 지금

홍진경 "난소암 1기 발견, 항암만 6번 했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3.11.15 14:49 수정 2023.11.15 15:59 조회 4,074
기사 인쇄하기
홍진경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방송인 겸 사업가 홍진경이 난소암 투병 당시의 기억을 떠올렸다.

14일 유튜브 채널 '재밌는 거 올라온다'에는 '부동산에도 검색 안되는 홍진경 평창동 대저택 과연 얼마일까? | 아침먹고가2 EP.3'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장성규는 이날 홍진경의 평창동 집을 찾아가 여러 이야기를 나눴다. 홍진경은 김치 사업을 하며 겪었던 일과 건강 문제로 고생했던 시절을 회상했다.

사업 문제로 골머리를 앓았던 에피소들을 들은 장성규는 "이런 스트레스로 암 투병을 한 게 아니냐"고 물었다. 홍진경은 "총체적 이유"라면서 "집에서 암 확정 전화를 받았다. 내가 일찍 어떻게 되는 건 어쩔 수 없지만 내 딸이 불쌍하지 않나. 항암 치료를 6번 받았는데 그 약 냄새가 10년이 지난 지금도 난다"고 말했다.

홍진경은 "그래도 난소암 1기 C에서 발견돼서 운이 좋았다. 당시 원래 발견될 수 있는 것도 아니었는데, 의사가 그냥 조직을 한번 떼보고 싶었다고 해서 나왔다"며 해당 병원과 의사 선생님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홍진경은 출산 1년 만인 2013년 난소암 진단을 받았으나 완치됐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