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23일(화)

뮤직

[단독] 엑소 세훈·찬열, 개인활동 위해 정훈탁 설립한 신생 회사行

강경윤 기자 작성 2023.10.17 14:52 수정 2023.10.17 15:03 조회 9,387
기사 인쇄하기
세훈 찬열 엑소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그룹 엑소 멤버 세훈(29)·찬열(30)이 SM엔터테인먼트가 아닌 새 소속사에서 개인활동을 한다.

연예계 관계자에 따르면 엑소의 세훈과 찬열이 그룹 활동과는 별개로 보다 다양한 개인 활동을 펼치기 위해서 SM엔터테인먼트가 아닌 새로운 회사와 전속계약을 맺는다.

두 사람은 최근까지 SM엔터테인먼트 담당자와 긴 대화를 통해서 활동 방향에 대한 고민을 나눴고 신생 회사로의 이적에 대해 합의했다. 다만 그룹 활동은 지금과 마찬가지로 SM엔터테인먼트와 진행할 예정이다. 이 같은 내용은 최종적인 발표만을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세훈과 찬열의 새 보금자리가 될 소속사는 연예기획사 iHQ의 전 대표이사이자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 고문을 맡고 있는 연예 제작자 정훈탁 대표가 설립하는 회사로 알려졌다.

세훈과 찬열은 엑소의 두번째 유닛 그룹 'EXO-SC'으로 활동한 바 있다.

ky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