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3일(목)

영화 스크린 현장

홍경X고민시,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 사회 본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3.09.19 09:24 수정 2023.09.19 10:17 조회 72
기사 인쇄하기
홍경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홍경과 고민시가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

홍경은 영화 '결백'(2019), 드라마 'D.P.'(2021), '약한영웅 Class 1'(2022), '악귀'(2023) 등을 통해 대세 배우로 떠올랐다. 섬세한 연기로 입체적인 캐릭터를 그려내며 국내외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배우 홍경은 최근 애니메이션 '이 별에 필요한'(2023)의 목소리 연기에도 참여하는 등 다방면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지난해 '약한영웅 Class 1'(2022)으로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가운데, 올해는 폐막식 사회자로서 2년 연속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 관객들과의 만남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고민시는 영화 '마녀'(2018), '봉오동전투'(2019), '헤어질 결심'(2022),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2019), '스위트홈'(2020), '지리산[(2021) 등 장르불문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며 대중과 평단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제3회 아시아콘텐츠어워즈에서 여자 신인상을 수상, 2021 KBS 연기대상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우수상, 베스트 커플상 등을 수상하며 뜨거운 스포트라이트와 함께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그는 누적 관객수 500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 열풍을 일으킨 '밀수'(2023)에서 밀수판의 정보통 옥분으로 분해 대체 불가한 매력의 신 스틸러로 활약했다.

홍경과 고민시의 신선한 케미스트리로 화려하게 장식될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은 영화인들의 레드카펫 이후 뉴 커런츠상, 지석상, 올해의 배우상 등을 포함한 각종 시상, 그리고 폐막작 닝하오 감독의 '영화의 황제'(2023) 상영이 이어진다.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는 10월 4일(수) 개막식을 시작으로 열흘간 영화의전당 일대에서 개최된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