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5일(토)

영화 스크린 현장

'화란' 홍사빈, '올해의 신인' 예약?…감독 "상상 뛰어넘는 연기"

김지혜 기자 작성 2023.09.15 17:59 수정 2023.09.15 18:11 조회 119
기사 인쇄하기
화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신예 홍사빈이 영화 '화란'으로 인상적인 신고식을 펼칠 예정이다.

'화란'은 지옥 같은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은 소년 연규(홍사빈)가 조직의 중간 보스 치건(송중기)을 만나 위태로운 세계에 함께 하게 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느와르 드라마다.

17회 미쟝센 단편 영화제 초청작 '휴가', 10회 충무로단편영화제 청년, 대학생 부문 대상 수상작 '폭염'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과 신선한 마스크로 주목받았던 신예 홍사빈이 '화란'에서 기댈 곳 없는 소년 연규로 분해 강렬한 인상을 남길 것으로 기대된다.

화란

연규는 지옥 같은 세상 속에서 엄마와 네덜란드로 떠나는 것을 유일한 희망으로 삼고 살아가는 소년이다. 비참한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점차 변화하게 된다. 홍사빈은 한없이 흔들리는 소년의 유약함부터 살기 위해 남을 짓밟는 독기 어린 모습까지 연규의 복잡한 내면을 섬세하고 설득력 있게 표현했다.

여기에 자신에게 손 내밀어 준 조직의 중간보스 치건을 만나 위태롭게 질주하기 시작하는 연규를 치밀하게 구축한 홍사빈은 치건 역의 송중기와도 특별한 시너지를 완성했다.

화란

홍사빈은 "단 하루도 허투루 찍은 날이 없었고 모두가 치열하게 고민하며 촬영했다."고 작품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드러냈다.

영화를 연출한 김창훈 감독은 "첫인상부터 강렬했기에 연규 같다는 생각이 들었고, 항상 상상을 뛰어넘는 연기를 보여줘서 든든했다."고 홍사빈의 연기를 극찬했다.

제76회 칸 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돼 호평받은 '화란'은 10월 11일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