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칸 홀린 '화란' 10월 11일 개봉…홍사빈X송중기의 강렬한 앙상블

김지혜 기자 작성 2023.09.12 13:24 수정 2023.09.12 13:27 조회 186
기사 인쇄하기
화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76회 칸 국제영화제를 뜨겁게 달군 화제작 '화란'이 10월 11일 국내 극장에 개봉한다.

'화란'은 지옥 같은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은 소년 '연규'(홍사빈)가 조직의 중간 보스 '치건'(송중기)을 만나 위태로운 세계에 함께 하게 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누와르 드라마다. '신세계', '무뢰한, '아수라', '헌트'까지 높은 완성도의 흡인력 있는 작품들을 선보여 온 제작사 사나이픽처스의 신작이다.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에 초청되는 쾌거를 이룬 '화란'은 월드 프리미어를 통해 전 세계 언론과 평단의 열띤 호평을 불러 모은 데 이어 28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 스페셜 프리미어' 섹션에 공식 초청되어 웰메이드 누와르 드라마 탄생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10월 11일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화란'의 티저 포스터는 강렬한 컬러에 담긴 '연규'(홍사빈)와 '치건'(송중기)의 드라마틱한 모습이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해야 되면 하는 거야. 우린"이라는 카피가 더해져 두 인물 앞에 펼쳐질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여기에 기댈 곳 없는 소년 '연규'로 분해 캐릭터의 복잡한 내면을 섬세하게 그려낸 신예 홍사빈과 그에게 연민을 느끼고 이끌어주는 조직의 중간보스 '치건' 역을 통해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꾀한 송중기가 빚어낼 시너지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지옥 같은 세상에 놓인 두 인물을 담아낸 강렬한 티저 포스터로 깊은 인상을 전한 '화란'은 홍사빈, 송중기를 비롯해 K-콘텐츠의 아이콘으로 급부상한 김형서(비비)까지 캐릭터에 몰입한 배우들의 폭발적인 에너지와 열연이 더해졌다.

'화란'은 오는 10월 11일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