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7일(월)

영화 스크린 현장

"시나리오 받자마자 결정"…하정우, '마라톤 전설' 손기정으로 변신

김지혜 기자 작성 2023.08.24 09:34 수정 2023.08.24 09:38 조회 976
기사 인쇄하기
보스톤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하정우가 영화 '1947 보스톤'에서 베를린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손기정'으로 분한다.

'1947 보스톤'은 1947년 광복 후 처음으로 태극마크를 달고 국제 대회에 출전하기 위한 마라토너들의 도전과 가슴 벅찬 여정을 그린 이야기.

손기정은 일제 강점기에 개최된 1936년 베를린 올림픽에서 2시간 29분 19초의 세계 신기록을 세운 마라톤 금메달리스트다.

하정우는 가슴에 일장기를 단 채 시상대에 올라야 했던 '손기정' 선수의 울분부터, 1947년 최초로 태극마크를 달고 국제 대회에 참가하게 된 국가대표 마라톤팀 감독의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십까지 섬세하게 표현하며 깊은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하정우는 "드라마가 주는 힘이 굉장히 큰 작품"이라며 시나리오를 보자마자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마라톤의 산증인이자 전설 같은 분을 연기하게 돼 영광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영화를 연출한 강제규 감독은 "자기만의 색깔로 맛깔나는 연기를 하는 배우. 그가 제안하는 번뜩이는 아이디어들이 작품의 퀄리티를 높여주었다"라며 하정우를 향한 깊은 신뢰를 전했다.

'1947 보스톤'은 오는 9월 27일 전국 극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