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사생활 논란' 루카스, NCT 떠난다..."멤버들에게 정말 미안"

강경윤 기자 작성 2023.05.10 16:12 조회 3,448
기사 인쇄하기
루카스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사생활로 인해 논란의 중심에 섰던 그룹 NCT, Way V(웨이션브이)의 홍콩인 멤버 루카스(25)가 팀을 떠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0일 오후 "당사와 루카스가 신중히 논의한 결과 루카스는 NCT 및 WayV를 탈퇴해 개인 활동을 이어가기로 했다"면서 "멤버들과 팬 여러분 모두를 위한 선택이라고 판단해 내린 결정이다. 루카스는 개인 활동으로 다양하게 활동할 계획"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루카스는 지난 2021년 8월 가스라이팅 등 사생활 폭로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당시 루카스는 한국과 중국 여러 팬들과 동시에 교제하며 양다리를 걸쳤다는 의혹에 휩싸였고, "잘못된 행동으로 상처받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입장을 낸 바 있다.

루카스는 팀 활동에서는 제외되지만 SM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개인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팀 탈퇴가 결정된 이후 루카스는 SNS에 쓴 손편지를 통해 "멤버들에게 정말 미안하고 오랜 우정을 생각하면 너무 아쉽기도 하다. 멤버들을 정말 사랑하고 항상 응원하겠다."고 말한 뒤 "기다려주신 팬분들을 위해 용기를 내어 개인 활동으로 팬 여러분을 찾아가려 한다. 끊임없이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는 게 저를 응원해 주시는 팬분들께 보답하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팬들에게 메시지를 전했다.

사진=백승철 기자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