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수리남', 글로벌 인기 심상치 않다…6위→3위 껑충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9.14 15:43 조회 179
기사 인쇄하기
넷플릭스 '수리남' 스틸컷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넷플릭스 시리즈 '수리남'(감독 윤종빈)이 넷플릭스 TV쇼 부문 글로벌 3위에 올랐다.

14일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OTT) 순위 집계사이트 플릭스패트롤(FlixPatrol)에 따르면 전날 6위를 기록했던 '수리남'은 하루 만에 세 단계 순위가 상승해 전 세계 3위를 기록했다.

한국을 비롯해 바하마, 홍콩, 케냐, 모로코, 싱가포르, 대만, 베트남 등 충 8개 국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미국에서는 전날 7위에 이어 5위로 올라섰다.

지난 9일 첫 공개된 '수리남'은 남미 국가 수리남을 장악한 무소불위의 마약 대부로 인해 누명을 쓴 한 민간인이 국정원의 비밀 임무를 수락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용서받지 못한 자', '범죄와의 전쟁: 나쁜 놈들 전성시대', '군도: 민란의 시대', '공작'을 연출한 윤종빈 감독의 첫 드라마 연출작으로 하정우, 황정민, 박해수, 조우진, 유연석, 장첸 등이 출연했다.

한편, TV쇼 부문 1위는 미국 드라마 '코브라 카이', 2위는 영국 드라마 '더 크라운'이 차지했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