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강다니엘, 일본 진출 본격화...日 미야비·챤미나 등과 협업

강경윤 기자 작성 2022.07.29 15:20 수정 2022.08.04 03:32 조회 46
기사 인쇄하기
강다니엘

[SBS 연예뉴스 ㅣ강경윤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일본 공략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강다니엘은 오는 8월 17일 싱글 'TPIR(feat. MIYAVI)'을 시작으로 10월 5일 미니앨범 'Joy Ride'를 잇따라 발매한다. 지난 6월 워너뮤직재팬과 손잡고 일본 진출을 선언한 강다니엘의 광폭 행보다.

일본에서 발매하는 첫 앨범인 'Joy Ride'에는 신곡 2곡과 한국에서 발표한 4곡을 담는다. 그중 일본의 유명 기타리스트 미야비(MIYAVI)와 함께한 'TPIR'은 프리싱글 형태로 먼저 선보인다. 타이틀곡은 앨범과 동명의 'Joy Ride'를 앞세운다.

지난 5월 솔로 데뷔 첫 정규 앨범이자 32만장 판매고를 올렸던 'THE STORY'의 'Upside Down', 'Loser', 'Ride 4 U', '1000x' 등도 수록된다. 특히 'Loser'는 일본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급부상한 아티스트 챤미나와 특별히 작업을 새롭게 한다.

강다니엘은 일본 진출 선언과 동시에 현지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8월 20일 오사카, 21일 도쿄에서 열리는 음악 페스티벌 '서머소닉 2022'에서 연달아 2회 공연으로 일본 팬들을 사로잡는다.

오는 8월 13~14일 '2022 KANGDANIEL CONCERT <FIRST PARADE> IN SEOUL'이란 타이틀로 열리는 데뷔 첫 단독 콘서트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활동이 펼쳐질 예정이다.

사진=커넥트엔터테인먼트 제공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