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유아인X고경표X옹성우, VIP 비자금 추척…카체이싱 매력 담은 '서울대작전'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7.29 10:57 수정 2022.08.07 17:39 조회 47
기사 인쇄하기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 1988년 초특급 미션이 시작된다! NETFLIX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서울대작전'이 흥미로운 이야기와 화려한 볼거리로 관객을 유혹한다.

'서울대작전'(감독 문현성)은 1988년,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상계동 슈프림팀이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VIP 비자금 수사 작전에 투입되면서 벌어지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으로, 유아인, 고경표, 이규형, 박주현, 옹성우, 문소리, 오정세, 김성균, 정웅인이 출연한다.

29일 넷플릭스가 공개한 티저 포스터는 '서울 1988' 번호판을 단 자동차를 탄 채 어디론가 향하는 동욱(유아인 분)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화려한 조명을 더 해 개조한 동욱의 자동차는 상계동 슈프림팀이 보여줄 힙한 감성을 기대하게 한다. 80년대 서울의 분위기를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추억의 올드카와 달리는 차 뒤로 펼쳐진 서울의 전경은 도심 한복판에서 벌어질 카체이싱 액션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여기에 '1988년, 초특급 미션이 시작된다!'라는 카피는 전 세계가 열광하는 올림픽을 앞둔 1988년, 과연 동욱과 상계동 슈프림팀에게 주어진 미션이 무엇인지, 그들이 이 미션을 성공시킬 수 있을지 호기심을 끌어올린다.

함께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요란한 배기음을 자랑하며 위풍당당하게 등장하는 상계동 슈프림팀의 모습으로 시작해 눈길을 모은다. 상계동에서 '대형빵꾸' 카센터를 아지트로 삼아 활동해, 일명 '빵꾸팸'이라 불리는 상계동 슈프림팀. 최강의 드리프터 동욱, 클럽 DJ 우삼(고경표 분), 인간 내비게이터 복남(이규형 분), 바이크 타는 변신의 귀재 윤희(박주현 분), 상계동 맥가이버 준기(옹성우 분)로 구성된 이들은 자타공인 최고의 운전 실력은 물론, 패션, 음악, 바이브까지 모든 것을 유행보다 앞서간다.

이들 앞에 VIP의 비자금을 쫓아 비공식 수사를 벌이는 안 검사(오정세 분)가 나타나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한다. 얼떨결에 대한민국의 실세이자 비공식 2인자 강 회장(문소리 분)의 'VIP 비자금 수송 작전'에 뛰어들게 된 슈프림팀. 목표는 오직 하나, 아메리칸 드림을 이루기 위해 목숨 걸고 미션을 성공시켜야 하는 슈프림팀이 만들어낼 스펙터클한 이야기에 귀추가 주목된다.

더불어 다섯 명의 개성만점 캐릭터들이 선보일 최강의 팀워크와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카체이싱 액션은 1988년 서울 한복판을 누비는 액션 질주극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특히 올드카에서 흘러나오는 80년대 느낌 가득한 노래와 자타공인 최고의 드라이버 동욱이 바람을 가르며 거칠게 핸들을 돌리는 장면은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킬 힙한 레이싱을 기대하게 한다.

'서울대작전'은 오는 8월 26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