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9일(금)

뮤직

그룹 하이키 측, '부친 논란' 태국인 멤버 시탈라 탈퇴 발표

강경윤 기자 작성 2022.05.25 10:18 수정 2022.05.26 04:17 조회 2,647
기사 인쇄하기
하이키 시탈라

[SBS 연예뉴스 ㅣ강경윤 기자] 올초 데뷔한 걸그룹 하이키에서 태국인 멤버 시탈라가 탈퇴했다.

GLG 측은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그동안 하이키(H1-KEY) 멤버로 함께해 온 시탈라가 개인 사정으로 인해 팀에서 탈퇴하게 됐다."고 발표했다.

시탈라 탈퇴에 대해서 소속사는 "본인 및 멤버들과 긴 시간 동안 깊이 있게 논의했고 전체적인 상황을 판단해 이러한 결론을 내리게 됐다."면서 "무엇보다도 이렇게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하이키는 지난 1일 서이, 리이나, 옐, 시탈라 등 4인조로 데뷔했다.

시탈라는 지난 1월 하이키로 데뷔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부친이 군부 정권을 적극 지지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일었다. 시탈라는 데뷔 쇼케이스에서 "저는 어떠한 정치적 입장도 가지고 있지 않다"라고 해명한 바 있다.

마지막으로 소속사는 "시탈라가 앞으로 걸어갈 길에 많은 격려를 부탁드리며, 또 꿈을 향해 다시 나아갈 하이키(H1-KEY) 멤버들에게도 따뜻한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ky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