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닥터 스트레인지', 400만 돌파…올슨 "韓 팬 사랑 언제나 놀라워"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5.12 15:48 수정 2022.05.12 16:10 조회 292
기사 인쇄하기
닥터스트레인지2 엘리자베스 올슨 인터뷰 장면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개봉 9일만에 전국 400만 관객을 돌파한 가운데 영화의 주역인 엘리자베스 올슨이 감사 인사를 전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닥터 스트레인지2'는 이날 누적 관객 수 400만 2,985명(오전 10시 40분 기준)을 기록했다. 개봉 2일차 100만 돌파, 3일차 200만 돌파, 4일차 300만 돌파에 이어 9일 만에 400만 돌파에 성공했다. 이는 2022년 개봉한 영화 중 최고 흥행 성적이다.

400만 관객을 돌파한 '닥터 스트레인지2' 측은 '완다' 역할로 열연한 엘리자베스 올슨의 감사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올슨은 "한국에서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들었다. 정말 놀랍다"며 "마블을 향한 한국 팬분들의 사랑은 언제나 저를 놀라게 한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닥터 스트레인지2', 첫날 71만 명 봤다… 코로나19 이후 최고 오프닝

뿐만 아니라 작품 속에 "예상치 못한 스토리들과 멀티버스의 압도적인 비주얼 효과들이 가득하다"라며 영화가 선사하는 특별한 관람 포인트들을 강조하며 극장에서 영화를 즐겨줄 것을 당부했다.

'닥터 스트레인지2'는 모든 상상을 초월하는 광기의 멀티버스 속 MCU 사상 최초로 끝없이 펼쳐지는 차원의 균열과 뒤엉킨 시공간을 그린 수퍼내추럴 스릴러 블록버스터. 또한 MCU의 대부이자 공포 장르의 대가 샘 레이미 감독은 특유의 강렬한 분위기를 담아내 특별한 개성의 히어로 무비를 완성했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