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미래소년 카엘, 학폭 의혹 벗었다...글 작성자 "자격지심에 거짓말"

강경윤 기자 작성 2022.05.11 08:27 수정 2022.05.11 09:42 조회 270
기사 인쇄하기
미래소년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그룹 미래소년의 카엘에 대한 학교폭력 의혹을 제기했던 글 작성자가 돌연 사과문을 올리고 "모든 주장은 거짓이었다."고 주장했다.

소속사 DSP미디어는 지난 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카엘에 대한 의혹이 제기된 직후 사실 확인을 위해 아티스트 본인과 주변 지인의 증언, 생활 기록부 등을 통해 다각도로 검증 과정을 거쳤으며 해당 주장이 허위사실이라는 점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법적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허위사실 유포자는 본인이 게시한 내용이 사실이 아닌 자격지심으로 작성한 거짓 게시글임을 인정했다."고도 덧붙였다.

A씨는 자필 글에서 "작성한 글은 모두 사실이 아닌 제 거짓말과 사실무근한 발언이었다"며 "이상민이 티비에 나오자 저는 자격지심으로 인하여 이런 글을 적었고 이상민에게 정말로 큰 죄를 저질렀다"라고 사과했다.

앞서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카엘이 과거 학창시절 폭력을 저지르고 성희롱 발언을 일삼았다는 내용의 글을 작성한 바 있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