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방송 인사이드

'멍돌자매' 또 붙었다…'런닝맨' 송지효 VS전소민, 유도 대결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5.08 14:07 수정 2022.05.08 14:08 조회 153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SBS 에서 예측불허 유도 대결이 펼쳐진다.

'멍돌자매' 송지효와 전소민의 모든 대결은 '친자매 케미'로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오목 맞대결에 이어 유도 대결이 성사됐다.

전소민은 '국가대표 출신' 조준현도 인정한 패기 넘치는 포즈로 기선제압에 성공했는데 '힘 에이스' 송지효가 반격에 나서자, 멤버들은 "남자급이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에 '잔머리' 전소민은 최후의 보루를 꺼내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국가대표 출신 조준호, 조준현의 유도 매치도 눈길을 끌었다. 두 형제는 "선수 때 내가 더 잘했다", "최근에 단 한 번도 진 적이 없다"라며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 승부욕은 점점 과열되고, 에서 보기 힘든 전문 기술들이 총동원되자 멤버들도 긴장을 놓지 못했다.

'멍돌자매' 송지효X전소민과 '불나방 형제' 조준호X조준현의 유도 승자는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