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이병헌→송강호, 영화계도 기부 물결 "산불 피해 복구에 써달라"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3.06 13:09 수정 2022.03.06 16:04 조회 277
기사 인쇄하기
송강호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이병헌에 이어 송강호도 울진·삼척 산불 피해 주민들을 돕기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6일 오전 송강호의 소속사 써브라임은 "송강호 씨가 산불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을 위해 성금 1억원을 기부했다. 산불로 피해를 입은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 싶다는 생각에,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마음을 전했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병헌도 소속사를 통해 "울진·삼척 산불 피해 주민들을 돕기 위해 희망브리지 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억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으며, 이제훈 역시 희망브리지에 1억원을 기부했다.

연예계에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아이유와 김고은도 산불 피해 주민을 돕기 위해 각각 1억 원과 5천 만원 기부 소식을 전했다. 방송인 유병재와 이승윤도 각각 1,0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송혜교는 산불 피해 상황을 알리는 기사를 자신의 SNS에 게재하며 "빨리 진화되길 바란다"라고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