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프리지아 송지아 사과 했지만..."'넷플릭스'서도 짝퉁" 논란

강경윤 기자 작성 2022.01.17 21:44 조회 3,076
기사 인쇄하기
프리지아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솔로지옥'에 출연해 인기를 모은 유튜버 프리지아(본명 송지아)가 명품 브랜드를 모방한 가품 제품들을 수시로 입었다는 의혹에 대해 일부 인정했다.

프리지아는 17일 자신의 SNS에 자필 사과문을 올리고 "저로 인해 상처받으신 분들께 사과드린다."면서 "'솔로지옥'과 SNS에서 입었던 옷에 논란이 있다. 지적받은 가품 논란은 일부 사실이다. 정말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프리지아

그러면서 프리지아는 "디자이너분들의 창작을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상황들에 대해서 사과 말씀을 드린다."면서 "브랜드 론칭 꿈을 가진 사람으로서 논란 부분에 대해 심각하게 인지하고 반성하겠다.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 주의하며 공부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반성의 의미로 프리지아는 가품이 노출된 콘텐츠는 모두 지웠으며, 피해를 본 브랜드 측에도 사과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하지만 프리지아가 전 세계에서 방영되고 있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솔로지옥'에서 입었던 옷들 중 일부 역시 명품 브랜드를 모방한 가품이었다는 의혹이 계속해서 제기되고 있어 논란은 쉽게 사그라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프리지아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