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양희은, 1억원 이상 기부자 모임 가입..."올해 국내 첫 회원"

강경윤 기자 작성 2022.01.11 10:33 수정 2022.01.11 15:32 조회 1,221
기사 인쇄하기
양희은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가수 양희은(69)이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으로 이름을 올렸다.

10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측은 "이날 양희은은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식을 통해 올해 첫 국내 회원이 됐다."고 밝혔다.

양희은은 2020년 12월 사랑의열매에 5000만 원을 기부한 데 이어 이번에 6000만 원을 추가로 기부하며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

이 기부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보호 종료를 앞두고 있는 여성청소년의 자립을 위한 교육 지원사업 등으로 쓰일 예정이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