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외신 "'오징어 게임' 오영수 수상, 골든글로브 새 역사 썼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1.11 09:12 수정 2022.01.11 15:13 조회 122
기사 인쇄하기
오영수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외신들이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으로 한국 배우 최초 골든글로브 남우주연상을 받은 오영수에 대해 대서특필했다.

10일(현지시간) CBS 방송은 "올해 골든글로브는 TV 생방송이나 스트리밍 행사가 없어 예년보다 더 조용했지만, 몇몇 스타들이 역사를 새로 썼다"며 "'오징어 게임' 스타 오영수가 골든글로브상을 받은 최초의 한국 배우가 됐다"고 보도했다.

오영수에 대해서는 "200편 이상 연극 무대에 선 한국에서 가장 위대한 연극배우 중 한 명이다. 영화와 TV 드라마에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조연을 연기했다"라고 소개했다.

포브스는 "독창적인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은 순식간에 넷플릭스 역사상 가장 인기 드라마라는 명예를 얻었고 극 중 오영수는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였다"고 평가했다.

CNN 방송도 "'오징어 게임' 스타 오영수가 역사를 만들었다"고 전했다.

오영수는 9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제79회 미국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오징어 게임'으로 TV드라마 부문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