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씨제스 제작 '전세역전', 칸 단편영화제 비경쟁부문 선정

김지혜 기자 작성 2022.01.06 14:41 수정 2022.01.06 15:10 조회 70
기사 인쇄하기
전세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단편 영화 '전세역전'이 칸 단편 영화제에 비경쟁부문에 선정됐다.

6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대표 백창주)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서 직접 기획·제작 및 투자까지 맡은 영화 '전세역전'(감독 권양헌)이 칸 단편영화제에서 비경쟁부문에 타이틀을 올리게 됐다"고 알렸다.

영화는 대한민국에만 존재하는 아파트 전세 제도의 독특함을 다룬다. 그 안에서 이혼을 앞둔 신혼부부가 함께 살던 전셋집의 보증금을 빨리 받고 나누기 위해 예비 신혼부부 앞에서 행복한 부부인 척 연기까지 하게 되는 아이러니한 상황을 통해, 우리 시대의 사랑과 결혼에 대해 되짚는다.

'전세역전'은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작이었던 영화 '나인데이즈' (송윤아/한상진 주연)의 연출을 맡았던 권양헌 감독이 각본, 감독을 맡았으며, 신예 배우 오하늬, 서지후 그리고 노을의 이상곤이 출연했다.

권양헌 감독은 "한국적인 요소를 담은 우리 영화의 스토리가 지구 반대편에 있는 관객들에게도 공감을 불러일으켰다는 점이 인상 깊다"라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JTBC '인간실격', tvN '홈타운' 외에도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SBS '녹두꽃', '스위치' 뿐만 아니라 영화 '비상선언' 공동제작, '시민덕희', '올빼미' 등 다수의 컨텐츠를 제작해왔다.

'전세역전'은 올해 국내외 영화제 및 OTT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연극으로도 각색되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