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감기증상' 에스파 카리나-윈터-닝닝, 코로나19 음성판정

강경윤 기자 작성 2021.11.29 12:53 수정 2021.11.29 13:52 조회 398
기사 인쇄하기
에스파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미국 추수감사절 축제에 참석했다가 귀국하는 길에 감기 증세를 보였던 그룹 에스파 멤버 카리나, 윈터, 닝닝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29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카리나, 윈터, 닝닝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고 귀가했다고 밝혔다.

앞서 에스파는 최근 미국 최대 규모의 추수감사절 축제 '메이시스 땡스기빙 데이 퍼레이드'(Macy's Thanksgiving Day Parade)에 참석한 뒤 28일 입국했다.

하지만 지젤을 제외한 에스파의 카리나, 윈터, 닝닝 등이 감기 증세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발생해 입국장을 빠져나오지 못한 채 공내 격리했다.

하지만 코로나19 PCR 검사 결과 세 사람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아 귀가했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