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박초롱 측 "학폭 의혹 제기자, 협박 혐의로 기소의견 송치"

강경윤 기자 작성 2021.11.22 13:01 수정 2021.11.22 13:25 조회 1,204
기사 인쇄하기
박초롱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에이핑크 박초롱의 학폭 의혹을 제기했던 누리꾼이 협박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박초롱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태림 측은 22일 "박초롱의 고소사건에 대한 수사결과, 제보자가 허위 사실에 기한 협박을 한 혐의가 인정되어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 결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누리꾼 A씨는 지난 3월 박초롱의 사생활을 포함한 제보메일을 다수의 기자들에게 메일로 송부했고, 박초롱에게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며 연예계 은퇴를 종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초롱 측에 따르면 지난달 4월 1일 박초롱은 강남경찰서에 A씨를 고소했다. 경찰은 A씨가 악의적으로 편집된 녹취록이나 해당 내용과 관련 없는 내용의 사진을 대중에게 공개하는 등 박초롱을 허위 사실로 협박한 혐의 등이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A씨가 주장한 박초롱의 학교 폭력의 사실 여부는 아직 제대로 결론 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A씨는 아직 입장을 밝히지 않은 상황이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