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인피니트 성종, 소속사에 불만..."할말하않" 의미심장 멘트

강경윤 기자 작성 2021.11.10 11:13 조회 255
기사 인쇄하기
성종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그룹 인피니트 멤버 성종이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를 겨냥한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남겨 눈길을 끈다.

성종은 지난 9일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할많하않'이라는 짧은 글을 올렸다. '할많하않'은 할말은 많지만 하지 않겠다는 것의 줄임말이다.

팬들은 성종이 울림엔터테인먼트의 시즌 그리팅(스타의 사진이 담긴 굿즈 세트)에서 제외가 된 것에 대한 섭섭함을 드러낸 것으로 보고 있다.

성종은 전역 이후 울림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해 활동이 예고됐으나 시즌 그리팅에서 제외된 이유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다. 반면 인피니티 멤버인 우현은 시즌 그리팅에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팬들은 울림 엔터테인먼트를 향해 "이해할 수 없는 처사"라며 항의를 하기도 했다.

성종은 팬들과의 대화에서 "걱정시켜 미안하다" "내가 더 노력해서 이런 일 없게 하겠다" 등의 속내를 고백한 것으로 알려졌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