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방송 인사이드

'미우새' 김희철, 서남용의 옥탑방 청소 중 경악…"이게 왜 나와?"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9.19 11:15 조회 145
기사 인쇄하기
김희철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SBS 에서는 '깔끔왕' 김희철에게 닥친 시련과 이상민의 '최진혁 하우스' 입성을 위한 고군분투기(?)가 공개된다.

지난 주 김희철은 개그맨 서남용의 옥탑방에 방문해 인생 최대 시련을 겪었는데, 19일 방송에서는 희철이 난장판 상태의 서남용 집 청소에 나서면서 더 큰 시련을 겪게 된다.

이날, 김희철은 자신에게 맡겨만 달라며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하지만 얼마 못 가 "뭐부터 해야할지 모르겠다"라며 멘붕에 빠지고 말았다. 특히 집안 구석 구석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잡동사니와 냄새가 진동하는 썩은 바나나까지 발굴(?)돼 희철을 뒷목 잡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발 디딜 틈 없는 옷방에서 뜻밖의 물건들까지 나와 청소가 중단되기도 했다. 이를 지켜보던 母벤져스 역시 "저게 왜 옷방에서 나와?"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과연 그 실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이상민의 집에는 최진혁과 진혁의 절친인 조동혁까지 찾아와 관심이 집중됐다. 이사를 앞둔 상민은 진혁에게 "매일 아침밥을 차려주겠다~!"며 깨알 어필에 들어갔다. 또한 "개와 고양이가 자주 사귄다(?)"라는 근거 없는 소리까지 하며 자신의 반려묘 찡코와 진혁의 반려견 몽실이가 잘 지낼 수 있다고 확신했다. 그러나 잠시 후, 찡코와 몽실이에게 예기치 못한 상황이 벌어져 상민이 진땀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과연 김희철은 문제의 옥탑방에서 서남용을 구출할 수 있을지, 이상민의 간절한 동거 야망(?)은 이뤄질 수 있을지 19일 일요일 밤 8시 45분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