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백아연, '아하싫어' 컴백 첫주...#음원 1위 #데뷔 9주년 #소통 요정

강경윤 기자 작성 2021.09.13 09:03 조회 241
기사 인쇄하기
백아연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가수 백아연이 데뷔 9주년과 컴백 첫 주를 기분 좋게 보냈다.

백아연은 지난 7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Observe (옵저브)'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아무것도 하기 싫으면 어떡해'로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아무것도 하기 싫으면 어떡해'는 바쁘고 고된 일상에 지쳐 충전이 필요한 현대인을 위한 미디엄 템포 곡이다. 발매 다음날 음원 차트 1위에 오르며 백아연 표 음색과 공감대의 저력을 증명했다.

이에 백아연은 9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10일 KBS 2TV '뮤직뱅크'와 '유희열의 스케치북', 11일 MBC '쇼! 음악중심', 12일 SBS 까지 주요 음악 방송에 모두 출연했다. 백아연은 특유의 맑고 청아한 보이스는 물론, 핑크색 헤어와 잘 어울리는 사랑스러운 스타일링, 노래에 리듬감을 더해주는 다채로운 표정 연기를 통해 상승세를 이어갔다.

특히 매 음악 방송 엔딩 때 손 인사, 손 하트, 볼 콕, 볼 하트 등 개성 있는 포즈를 취하는 백아연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재미와 기대감을 선사했다.

방송 이후 백아연은 SNS를 통해 "제가 전하는 말 잘 보았죠? 음악방송은 오늘이 마지막이지만 이번 앨범을 위해 준비한 게 아직 많이 남아 있으니까 기대해 주세요! 백설기 고마워"라는 첫 주 활동 소감을 전했다.

또한, 지난 10일 데뷔 9주년을 맞이한 만큼 백아연은 9일 네이버 V LIVE 방송을 진행하며 팬들에게 직접 고마움을 전했고, 음악 방송 외에도 다양한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특별한 소통을 이어갔다. 11일에는 첫 글로벌 영상통화 이벤트를 진행하고 팬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했다.

이하이, 데이식스 영케이 등 동시기 활동하는 다른 솔로 아티스트들과 백아연의 특별한 케미스트리도 음악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포인트다. 데이식스 영케이는 10일 SBS 파워 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서 만난 백아연의 9주년 선물로 '아무것도 하기 싫으면 어떡해' 한 소절을 가창했고, 백아연과 이하이는 11일 '쇼! 음악중심' 방송 이후 SNS를 통해 서로의 곡을 함께 부르는 콘텐츠를 공개하는 훈훈한 응원 품앗이를 펼쳤다.

바쁜 활동 속에서도 백아연은 SNS를 통해 매번 인증샷을 게재하며 물 오른 비주얼과 팬 사랑을 드러냈다. 백아연의 '열일'과 이에 대한 팬들의 뜨거운 응답에 '아무것도 하기 싫으면 어떡해'는 발매 일주일 째 음원 차트 위를 순항 중이다. 또한, 여성 솔로 가수로 이례적으로 스페셜 클립이 나흘 만에 20만 뷰를 돌파하는 등 화제성도 놓치지 않는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이에 힘 입어 백아연은 계속해서 활발한 '아무것도 하기 싫으면 어떡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Observe'가 2년 10개월 만의 미니앨범인 만큼 백아연은 음악 방송 무대 외에도 다채로운 콘텐츠를 준비했다. 백아연의 선물이 9월 내내 순차적으로 공개되며 음악 팬들에게 특별한 힐링을 선사할 전망이다.

사진 = 이든엔터테인먼트 제공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