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득남' 이영아, 3살 연하 남편과 1년 만에 결혼식 "감사합니다"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8.01 09:17 조회 17,816
기사 인쇄하기
이영아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이영아가 뒤늦은 결혼식 소식을 전했다.

1일 이영아는 자신의 SNS에 결혼식 사진과 함께 "명동대성당. 가족. 감사합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차려 입은 신랑, 신부가 명동성당을 배경으로 찍은 사진이었다. 이영아의 아름다운 자태와 미소가 돋보였다.

이영아는 지난해 3월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결혼식을 미뤘다. 그 사이 임신 소식을 알렸고, 지난해 8월 득남했다.

이영아의 SNS 게시물 업로드는 무려 1년 6개월 만이었다. 결혼식 사진으로 근황을 알리자 팬들은 물론 동료들의 축하 인사가 쏟아졌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