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아침마당' 김재원 "스태프 코로나19 확진...송구하다"

강경윤 기자 작성 2021.07.22 11:07 조회 328
기사 인쇄하기
코로나19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KBS '아침마당' 측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결방한 것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22일 김재원 아나운서는 '아침마당' 방송에서 "염려해주신 시청자분들에게 죄송하고 감사하다."면서 "21일 아침, 기술 스태프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해드리며 추가 확산을 위해 결방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김 아나운서는 "녹화 현장의 특별 방역과 함께 스태프들 전원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음성 판정을 받았다."면서 "확진 직원을 직접 접촉하지 않은 MC 둘을 제외하고 모든 제작진을 교체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21일 '아침마당' 측은 방송 당일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생방송을 취소 조치했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