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방송 인사이드

'신박한 정리' 이하늘, 故 이현배 방 정리 "동생 떠나고 공황 상태"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7.06 09:08 수정 2021.07.06 10:13 조회 752
기사 인쇄하기
이하늘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가수 이하늘이 동생 고(故) 이현배를 향한 그리운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에는 이하늘이 출연해 집 정리에 나섰다. 이하늘 편은 두 달 전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동생의 예상치 못한 비보로 촬영이 연기됐다.

박나래는 "두 달 전 이하늘이 집 정리를 의뢰했었다"면서 "그때 뵙고 나서 집 점검하고 물건도 다 비웠는데 나흘 뒤 불의의 사고가 있었다"라며 지난 4월 17일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이현배를 언급했다.

이하늘

이하늘은 "인생에서 뭔가 큰 걸 잃어버렸다"며 "의욕이 없어졌다. 먹고 싶은 것, 가고 싶은 곳, 하고 싶은 게 없어졌다"고 동생을 잃은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앞서 집 점검 촬영 당시 이하늘은 "친동생이 제주도서 올라올 때마다 자는 방"이라며 이현배의 방을 소개했다. 그러면서 "누웠을 때 잠이 잘 오고 조금 더 아늑한 방이 됐으면 좋겠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그 사이 동생을 잃는 아픔을 겪은 이하늘은 재출연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집 구조를 새롭게 바꿔 보는 것도 (동생의 부재를 이겨내는) 하나의 방법이겠다, 나한테 좋은 처방이 되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