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방송 인사이드

'원조 바비인형' 한채영의 반전 매력…"도도? 귀엽단 말이 좋아"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6.27 13:15 조회 5,406
기사 인쇄하기
한채영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SBS 에서는 게스트 한채영의 반전 매력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조금 이른 바캉스를 떠나는 '쾌걸 남녀 바캉스' 레이스로 꾸며져 배우 한채영이 함께했다.

멤버들은 한채영이 등장하자, "실물은 처음 본다"며 환호를 이어갔고, 지석진은 너무 반가운 마음에 '인간 바비인형' 한채영을 전혀 다른 별명으로 부르는 실수를 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한채영은 평소 도도한 이미지와 달리, 시작부터 뻣뻣한 춤사위를 선보이며 반전 예능감을 뽐냈다. 자신감 넘치는 표정과는 다르게 뭔가 허전한 춤사위에 멤버들은 "이게 뭐냐? 엄청난 춤이 나오는 줄 알았다"라며 폭소했다. 뿐만 아니라 한채영은 가만히 있던 멤버의 이름표를 갑자기 뜯는 등 돌발행동까지 벌이며 예능 베테랑 을 당황시키기도 했다.

예측불허하면서도 허당미 넘치는 한채영의 행동에 멤버들은 연신 "귀엽다"를 외치며 한채영의 매력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한채영 역시 "예전에는 도도한 게 좋았는데 요즘엔 귀엽단 말이 좋다"며 본인의 새로운 별명에 만족해했다.

초면인 한채영에게 알 수 없는 별명 언급으로 큰 파장을 일으켰던 지석진은 "반말할까, 존댓말 할까?"라고 질문하며 둘 사이의 거리를 좁혀보고자 했지만 한채영은 예상치 못한 답변을 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의외의 순수미와 허당미로 을 장악한 한채영의 반전 활약상은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