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김혜수X염정아X조인성X박정민 모은 류승완…'밀수'로 바다 액션 도전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6.11 09:13 수정 2021.06.11 09:22 조회 206
기사 인쇄하기
밀수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류승완 감독의 신작 '밀수'가 김혜수, 염정아, 조인성, 박정민, 고민시, 김종수 등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짓고 지난 5일 크랭크인했다.

배급사 NEW는 11일 '밀수'가 지난 5일 크랭크인 한 사실을 알리며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밀수'는 1970년대 평화롭던 작은 바다 마을을 배경으로 밀수에 휘말리게 된 두 여자의 범죄 활극이다.

'국가부도의 날' '굿바이 싱글' '시그널'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하는 김혜수와 '시동' '완벽한 타인' '스카이 캐슬' 등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대체불가 연기력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염정아, '안시성' '더 킹' '어쩌다 사장' 등 영화부터 예능까지 두루 섭렵하며 다채로운 연기는 물론 넘치는 매력을 보여주고 있는 조인성이 '밀수'를 통해 첫 호흡을 맞출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시동' '사바하' 등 다양한 캐릭터들을 완벽히 소화해내며 믿고 보는 배우로 등극한 박정민, '마녀' '오월의 청춘' '스위트홈' 등 다양한 작품에서 넘치는 끼와 매력으로 이목을 집중시키는 고민시 그리고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시동' '극한직업'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보여주고 있는 김종수까지 합류해 이제껏 보지 못한 신선한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연출을 맡은 류승완 감독은 이번 작품을 통해 광활한 바다를 배경으로 펼쳐질 시원한 액션으로 관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밀수'는 전국을 누비며 5개월간의 촬영을 이어갈 예정이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