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크린 현장

"아주 혼났습니다"…이병헌, 민망한 감사 무슨 일?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6.02 09:36 수정 2021.06.02 09:42 조회 749
기사 인쇄하기
이병헌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이병헌이 지인에게 받은 커피차 인증샷을 남겼다.

1일 이병헌은 SNS에 "아주 혼났습니다...민망해서;; 그래도 맛있는 커피 잘먹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영화사 월광이 이병헌에게 보낸 커피차가 있었다. 월광은 커피차를 보내면서 이병헌의 어린 시절 흑백 사진을 현수막으로 제작해 내걸었다. 현수막에는 '훗날 이 아이는 커서 한류스타 뵨사마가 됩니다'라는 멘트가 적혀있다. 이병헌은 이 글을 민망해 한 것으로 보인다.

이병헌

또한 컵홀더에는 "준후(이병헌 아들 이름) 아버님, 무병장수 하세요"라는 글을 적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병헌은 윤종빈 감독과 국수란 대표가 이끄는 영화사 월광과 영화 '승부'(감독 김형주)로 첫 인연을 맺었다. '승부'는 모든 촬영을 마친 상태다.

현재는 엄태화 감독의 신작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가제)를 촬영 중이다.

ebada@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