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문화사회

이석훈,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출연...SG워너비 열풍 잇나?

강경윤 기자 작성 2021.04.23 09:00 수정 2021.04.23 10:43 조회 762
기사 인쇄하기
이석훈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SG워너비 출신 배우 이석훈이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열연한다.

23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이석훈이 EMK뮤지컬컴퍼니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악셀 폰 페르젠 백작' 역에 발탁됐다"고 밝혔다.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한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전하는 작품이다.

이 작품에서 이석훈은 모든 여성들의 선망의 대상인 매력적이고 용감한 스웨덴 귀족이자 프랑스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를 뜨겁게 사랑하는 인물인 페르젠 역을 맡았다. 마리 앙투아네트를 향한 페르젠의 슬프고도 아름다운 사랑을 탄탄한 보컬과 서정적인 연기력으로 완벽하게 소화할 것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앞서 '웃는 남자', '킹키부츠', '광화문연가' 등 유명 뮤지컬의 주인공으로 활약하며 '믿고 보는' 뮤지컬 배우로 자리 잡은 이석훈은 그동안 무대에서 타고난 가창력과 뛰어난 음악 해석력을 선보이며 그만의 독창적인 캐릭터를 완벽하게 탄생시켰다.

특히 이석훈은 최근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SG워너비의 과거 히트곡을 열창하며 명품 보컬리스트의 면모를 아낌없이 드러내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어,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선보일 이석훈만의 풍부한 음색과 섬세한 감정 연기에 더욱 높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이석훈이 첫 공연하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오는 7월 13일 개막을 시작으로 샤롯데씨어터에서 관객과 만난다.

사진 = C9엔터테인먼트 제공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