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1호가' 박솔미 "한재석 느끼해…결혼 실수한 것 같아" 셀프디스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1.25 09:16 수정 2021.01.25 09:27 조회 4,521
기사 인쇄하기
박솔미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박솔미가 한재석과의 결혼에 대해 솔직한 발언으로 시선을 모았다.

24일 방송된 JTBC 예능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심진화 집을 찾은 박솔미와 소유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심진화는 두 사람에 대해 "정말 아낌없이 퍼주는 친구들, 자주 얘기하고 모인다. 친자매같이 지내는 사이"라고 우정을 과시했다.

또한 박솔미와 소유진에 대해 "일과 육아 찐으로 하는 워킹맘, 같은 여자가 봐도 대단한 두 사람이다"면서 "육아 해방을 위해 초대했다"고 말했다.

유부녀들의 솔직 유쾌한 수다가 이어졌다. 자신의 이상형과 결혼했는지를 묻는 질문에 박솔미는 "저렇게 느끼하게 생긴 사람은 누구랑 결혼하지 했는데 집에 있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소유진은 박솔미 남편 한재석에 대해 "배우 중에 가장 잘생겼다고 느낀다"고 말했다. 박솔미는 "지금도 쌍꺼풀에 가끔 놀란다"면서 "결혼 실수한 거 같다"며 셀프디스로 웃음을 안겼다.

박솔미는 2013년 동료 배우 한재석과 결혼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