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그게 중요한게 아냐"…김새롬, 정인이 관련 실언에 비난 폭주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1.24 09:22 조회 1,752
기사 인쇄하기
김새롬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정인이 방송' 관련 실언으로 대중의 분노를 불러일으켰다.

김새롬은 지난 23일 밤 한 홈쇼핑에서 수입 가전업체 제품을 파는 생방송을 진행했다.

동시간대에는 SBS 에서는 '정인이 사건'의 후속 보도라 할 수 있는 '정인아 미안해, 그리고 우리 분노가 가야 할 길'이 방송되고 있었다.

홈쇼핑에서 제품 판매에 열을 올리고 있던 김새롬은 "그것이 알고 싶다가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며 "얼른 OOO(홈쇼핑에서 파는 제품 이름)를 사야 한다"고 말했다.

실언이었다. '정인이 사건'은 전국민적 공분을 불러일으키며 아동 학대 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알려준 사건이었다. 절대 가볍게 치부할 수 있는 사건이 아닌 만큼 김새롬의 실언은 대중의 분노를 자극했다.

김새롬

네티즌들은 김새롬 SNS에 달려가, 그를 비난하는 댓글을 달기 시작했다. 순식간에 1천 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다. 논란이 커지자 김새롬은 24일 새벽에 사과문을 올렸다.

김새롬은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깁니다"라며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습니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여러분의 댓글을 읽으며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습니다"라며 "질타와 댓글을 새기며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