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6일(화)

뮤직

CLC, 선·후배가 선물한 사인 CD를 당근마켓에…진짜 팔았나?

김지혜 기자 작성 2021.01.20 12:47 수정 2021.01.20 14:27 조회 1,395
기사 인쇄하기
CLC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걸그룹 CLC(씨엘씨)가 난데없는 구설수에 휩싸였다.

선후배 가수들이 그룹 CLC(씨엘씨)에게 선물한 것으로 보이는 다수의 앨범이 온라인 중고거래 사이트에 올라와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당근마켓에 올라온 선후배 가수들이 CLC한테 준 사인 CD들'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CLC

해당 게시물에는 동방신기 유노윤호, 체리블렛, 로시, 위인더존 등이 CLC에서 선물한 것으로 보이는 앨범 사진이 담겼다. 유노윤호는 'To. CLC'라는 글과 함께 "무대 잘 봤습니다. 보기 좋아요. 오래오래 활동하는 아티스트가 되기를"이라고 덕담을 건네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설마 CLC가 직접 팔았겠냐?", "소속사 직원이 판 게 아닐까?"라는 의문을 표하면서도 "선, 후배가 준 사인 CD를 당근마켓에 내놓는 건 어떤 이유로든 말이 안 된다"는 비판 어린 시선을 보였다.

CLC는 2015년 데뷔한 7인조 걸그룹이다. 지난해 9월 '헬리콥터'로 활동하고 휴식기를 갖고 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