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한의대 가겠다"...KBS 김지원 아나운서, 퇴사→수능 도전

강경윤 기자 작성 2021.01.15 10:05 수정 2021.01.15 10:17 조회 2,483
기사 인쇄하기
김지원 아나운서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KBS 김지원 아나운서가 회사를 퇴직하고 다시 대학 입학에 도전한다.

15일 한 매체는 김지원 아나운서가 KBS에 사직서를 제출해 곧 퇴사 처리가 될 예정이며, 한의대 진학을 목표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준비를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김지원 아나운서는 2012년 KBS에 입사해 올해로 9년 차가 된 방송인. 대일외고, 연세대학교 출신으로 그간 KBS '뉴스9'를 비롯해 '도전 골든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한의대 진학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서 김지원 아나운서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단순히 말하는 사람이 아니라 전문 분야를 말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었다. 방송에서 번아웃이 된 시기를 환자로 지내다 보니까 파고 들어서 한의학을 만났다."고 설명했다.

퇴사 이후 김지원 아나운서는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를 통해 한의대 진학을 목표로 수능을 준비하는 모습과 공부 노하우 등을 공개할 계획이다.

ky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